*이 글은 2016우민아트센터에서 기획된 전시 'Three open gesture'의 비평글입니다.

- 글의 원본형태를 유지하기 위해 한글에서 작업한 PDF파일로 업로드 했습니다 -



망각으로 기억하기: 소리-장소의 자폐적-열림


이한범 / 미술평론가, 기획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