*이 글은 2022년11월 진행된 길다래의 개인전시 "인천 향수 - Incheon Nostalgia -" 전시의 서문입니다.